몰디브의 수중 세계는 환상 그 자체였다. 꼭 공중에 물고기가 날아 다니는 느낌을 받았다. Water Villa옆의 바닷가에서는 물고기들이 사람을 피했다.
그런데 Island Hopping으로 간 무인도에서는 물고기가 우리를 구경하러 왔다. 심지어 스킨쉽까지... 평상시에 사람을 잘 보지 못해서 무서운 것을 모르는 것 같았다. 사람을 무서워하지 않는 물고기..무척 신기한 느낌이었다.

매일 우리 Water Villa로 놀러 왔던 가오리(sting ray)가 생각난다. 길이는 1m쯤 되는 큰 가오리 였는데, 한번 만져보고 싶었지만 꼬리의 침이 두려워 사진만 찍었다. 유유히 몸을 날개짓하여 이동하는 모습이 예술이었다. 가오리 옆에는 복어 등 여러 물고기가 같이 있었는데, 가오리의 냄새나 다른 무엇인가가 물고기들을 유혹하는 듯 했다.




















뭘보니 하고 쳐다 보는 물고기





















  • Chromaniac 2007.10.15 19:39

    저 산호에 찔리면 상당히 아프다고 하던데...

    팔라우에서 물속이 너무 아름다웠지만... 전 스쿠버 다이빙 하다가 익사할 뻔 했습니다.

    • hojae 2007.10.15 23:46

      산호 맨손으로 만져봤는데 아프진 않더라구.
      독성이 있는 산호도 있다고 하던데 ^^.

      언제 익사할뻔 했어? 난 체험 다이빙을 못해봐서 아쉬움이 아직까지 있어...

  • JD 2007.10.18 09:21

    색이 정말 환상적입니다. 저게 다 집에서 찍은건가요?? -_-b

    그나저나 사진 비율이 이백이가 아닌듯??

    • hojae 2007.10.24 09:00

      올림푸스 770SW로 찍었어. 10M 방수 되는 카메라야 ^^
      water villa 앞이 온통 저렇지 ^^


두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몰디브 힐튼의 모습. Maldives Hilton Resort - One Resort, Two Island.



  • Chromaniac 2007.10.15 19:40

    저 맨 아래 섬은 곧 없어질 수도 있겠네요. 아름다운 자연이 사라진다는 것은 참 가슴아픈 일인 것 같습니다.

    • hojae 2007.10.15 23:46

      몰디브의 평균 해발이 50cm 라고 하더라구.


바닷가에 피어난 하트

수상 비행기에서 바라본 몰디브의 수도, 말레


수도섬과 공항섬을 오가던 FedEX 배

수도섬, 말레


어시장의 모습. 왼쪽이 아마도 아내가 잡았던 Jackfish


엄청 큰 생선


멸치같다.




생선 해체


시장의 모습


바나나


코코넛


이곳에도 해리 포터 광고가 ^^




기념품 가게


모스크


무덤


세계 어디를 가나 이런 장난을 ^^





맛있는 식사 ^^
  • hwajin 2007.10.16 10:04

    여기있을때는 몰랐는데, 마다가스카르 가니까, 여기가 정말 맛있는 거였어요. ㅠ.ㅠ

    • hojae 2007.10.16 10:21

      가격이 몇 배 차이 났었잖아 ^^ 난 특히 저 양파링이 맛있었던 것 같아.

힐튼을 떠나는 마지막 날, 섬을 한바퀴 둘러 보았다.


수상비행기 선착장


수상 비행기.


도니(Dhoni)


산호모래 위의 산호 조각과 조개껍질


어느 가족


Spa Water Villa




Spa retreat 가는 길


Spa retreat 입구


해먹


휴식처


몰디브 현지 여자들은 리조트 청소, 빨래 등을 하는 직업을 많이 갖고 있다고 한다.

이타 레스토랑 앞에서의 윈드서핑(Wind Surfing)
  • JD 2007.10.18 09:27

    흐흐 저 저어어어언에 저 윈드서핑이라는거 해봤다는거 아닙니까. ㅎㅎㅎ 동해안에서 했는데 바람이 안불어서 열라 힘만 뺐다는... -_-

    • hojae 2007.10.24 09:01

      저거 타는 거 다 공짜였는데, 시간이 없어서 못했다는 ㅠㅠ


sunset fishing에서 아내가 잡은 생선(Jackfish)로 요리한 생선 구이. 낚시 체험에서 잡은 요리를 호텔에서 다음날 저녁 식사로 만들어 준다. 요리비는 $20. 나중에 시장에서 보니 저 생선 가격이 $3 정도 밖에 안하더라는 ^^ 그래도 담백하고 정말 맛있었다.